무적요리사의 손길에 중원이 요리된다!
출퇴근 시간 모든 전철은 지옥철로 끔찍하고 공포스럽게 돌변한다. 그녀의 모습이 가련했을까? 어찌하여 그의 숨이 점점 가빠지고 뜨거워지는 것일까?
누군가를 사랑하는 것이 죄가 될 수도 있는 시대. 엇갈린 삶을 사는 가하, 유현, 그리고 휘량. 그들의 운명에 비가 내린다.
두 사람이 다시 만났을 때, 그는 완전히 다른 사람이 되어있었다.
대륙을 관통하는 필리온, 그의 짜릿한 승부! 진정한 복수의 시작은 지금부터다!
힘들었던 과거를 딛고 성공한 퍼디는 자신을 경멸하던 제어드가 자신의 상사가 되었다는 것을 알곤 큰 충격에 휩싸이는데...
상처받은 연인들을.. 그들의 이야기
첫 순간을 잊지 못하는것은 그 강렬함 때문이 아닐까?
세상이 준 혜택이라곤 받아본 적 없는 천애 고아인 그녀... 그런 그녀에게 찾아온 펫 세 마리와 한 남자...
드라마예정작! 샤론의 장미
기억의 저편    
글작가 / 김대환(데네브)

기억의 저편-김대환(데네브)

로맨스소설 > 현대로맨스
피우리
전체관람가
2011.03.21 | 완결
10.0/10
(참여 :3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2,5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         
 

김대환(데네브)님의 장편로맨스. 나는 저 사람이 왜 나를 저런 눈빛으로 바라보는지 모르겠습니다. 왜 내게 저런 사랑과 고마움을 담아 보이는지 모르겠습니다. 기억의 저편으로 사라져버린 내 한순간의 호의가 자신을 살렸다 말하는, 다가가고 싶지만 내가 너무 초라해보일까 걱정되게 만드는 그런 그를…… 사랑해도 될까요? <작가소개> 성 명 : 김대환 출간작품 : 죽음의 기사 - 판타지(종이책/전자책) 별의 운명 - 로맨스(종이책/전자책) 웬 유 빌리브 - 로맨스(전자책) 사랑이란 이름의 기억 - 로맨스(전자책) 사랑했지만 - 로맨스(전자책) 군 복무를 마치고 현재 대학 휴학 중. 군에 있을 때 구상했던 판타지 소설 <룬의 왕국>을 피우리넷 카페(http://cafe.piuri.net/denev97)와 고무림판타지에 연재 중. <작품소개> 나는 저 사람이 왜 나를 저런 눈빛으로 바라보는지 모르겠습니다. 왜 내게 저런 사랑과 고마움을 담아 보이는지 모르겠습니다. 기억의 저편으로 사라져버린 내 한순간의 호의가 자신을 살렸다 말하는, 다가가고 싶지만 내가 너무 초라해보일까 걱정되게 만드는 그런 그를…… 사랑해도 될까요? -본문 중에서 “저기요 명덕 씨.” “네? 아, 먼저 말씀하세요.” “저……할 말이 있어요.” “말씀하십시오.” 미련하긴. 할 말이 있어서 입을 열어놓고는 할 말이 있다고 말하는 건 또 뭐람? 연희는 자신의 머리통을 쥐어박고 싶은 충동에 휩싸였지만 명덕이 잔잔한 눈빛으로 자신을 바라보고 있었기 때문에 차마 그럴 수가 없었다. 연희는 가만히 심호흡을 했다. 한 번. 두 번. 세 번. 그리고 마침내 입을 열었다. “일부러 말하지 않으려고 했던 것은 아니에요. 지금까지 말할 기회가 없어서 말하지 못했던 거니까 듣고 실망하지 않으셨으면 해요.” 어느 남자가 이혼녀라는 사실을 알고 실망하지 않을까 싶었지마는 일단은 말이라도 그렇게 하는 게 나을 것 같아 연희는 입을 열었다. 명덕 역시 뭔가 뜻밖의 말이 튀어 나올 것 같은 생각이 들어 약간 굳어진 표정을 지었고 연희는 그의 눈을 가만히 응시하다가 착 가라앉은 음성으로 말했다. “죄송하지만, 전 처녀가 아니라 이혼녀예요.” 말을 하고 나니까 그의 눈을 더 이상 바라볼 수가 없었다. 명덕의 표정이 일그러지는 것 같다는 느낌을 받으며 연희는 창밖으로 시선을 던졌다. 어둠에 휩싸이고 있는 한강의 모습이 들어왔다. 차들의 라이트가 만들어 내는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