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륙을 관통하는 필리온, 그의 짜릿한 승부! 진정한 복수의 시작은 지금부터다!
세상이 준 혜택이라곤 받아본 적 없는 천애 고아인 그녀... 그런 그녀에게 찾아온 펫 세 마리와 한 남자...
상처받은 연인들을.. 그들의 이야기
그대란 꽃이 마음에 피어나는 것을, 어찌 막을 수 있을까
무적요리사의 손길에 중원이 요리된다!
우연히 발견한 삼재삼법을 15년간 수련했으나 여전히 삼류무사를 벗어나지 못한 진가량. 그러던 어느 날, 적에게 쫓겨 들어간 숲에서 가능성을 발견하고…
누군가를 사랑하는 것이 죄가 될 수도 있는 시대. 엇갈린 삶을 사는 가하, 유현, 그리고 휘량. 그들의 운명에 비가 내린다.
정략결혼을 한 것뿐이라고 생각하던 차무는 지서가 내민 이혼서류를 보고, 뒤늦게 그녀를 보내고 싶지 않은 자신의 마음을 깨닫게 되는데...
자기 사무실을 청소하던 그녀가 자신을 황제 폐하라고 부른다. 냉혹한 황제 폐하와 "세상을 사랑하며 살자"는 모토를 가진 쿠키걸의 뜨거운 사랑이야기
힘들었던 과거를 딛고 성공한 퍼디는 자신을 경멸하던 제어드가 자신의 상사가 되었다는 것을 알곤 큰 충격에 휩싸이는데...
더 클래식    
글작가 / 조수현

더 클래식-조수현

로맨스소설 > 현대로맨스
청어람
전체관람가
2016.01.19 | 완결
10.0/10
(참여 :1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4,0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         
 

세월이 많이 흘렀습니다. 누군가가 사랑에 대해 묻는다면 나는 이렇게 대답할 것입니다. 사랑은 클래식이라고. 클래식……. 고전, 혹은 고전음악, 때로는 올드한 느낌의 옛것을 통칭하는 말이기도 합니다. 지나온 사랑은 추억 속에서만 존재하기에, 추억은 결국 과거의 기억이기에 우리 모두의 첫사랑과 옛사랑은 클래식입니다. 아무리 유니크나 모던 같은 세련된 단어를 갖다 붙여도 지난 사랑은 언제나 클래식입니다. ‘더 클래식’, 그것의 다른 말은 ‘가을의 고전’이다. 그들의 그 가을은 클래식했다. 그렇게 가을, 가을이다.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