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느 날과 다름없는 강원도의 한 부대. 산꼭대기에 자리한 11소초 소대원들이 감쪽같이 사라졌다!
명문대 졸업생의 치열한 이세계 정복기!
첫 순간을 잊지 못하는것은 그 강렬함 때문이 아닐까?
희한할 만큼 이상한 놈만 굳이 골라 사귀는,그래서 붙은 별명이 연애추노꾼인 그녀, 한나.
정략결혼으로 희생된 이름뿐인 아내를 냉정하게 외면해오던 그, 뒤돌아 보지 않던 아내의 포근한 향기에 조금씩 잠식되어가다
그녀는 그에게 사랑과 행복이 무엇인지 가르쳐 주고 싶었다.
나와 세상을 바꿔보지 않겠나? 이대로 망명지에서 죽으면 너에게 뭐가 남지?
파라오와의 성인례 당일,쌍둥이 언니 네트가 사랑의 도피를 해 버렸다!
원수는 외나무다리에서 만난다? 내 원수는 병원에서 기다리고 있었다!
평범한 미호에게 찾아온 평범하지 못한 인연. 낮과 밤이 다른 전무님을 보좌하라!
크런치
글작가 / 고단풍

크런치-고단풍

로맨스소설 > 현대로맨스
다옴북스
전체관람가
2020.03.24 | 완결
10.0/10
(참여 :1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3,0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         
 

앞으로 나에게 아는 척 하지 마! 과거의 상처 때문에 그 누구에게도 다가올 틈을 주지 않는 대인기피증 여학생. 겉으로는 늘 웃고 친절하지만 속은 더 이상 썩을 곳이 없이 망가진 가면우울증에 걸린 빵셔틀 남학생. 전혀 안 어울릴 것 같은 두 사람이 자꾸만 부딪치면서도 알게 모르게 서로를 치유해 가는데... 나 지금 잘 하고 있는 거 맞아? 제대로 잘 가고 있는 거 맞지? 친구에게 배신을 당해 마음에 큰 상처를 입고 대인기피증에 모두에게 차가운 여학생 보영은 첫 느낌이 좋은 잘생기고 친절한 지도에게 마음이 끌리지만 이내 그가 빵셔틀이라는 것을 알고 실망한다.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