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란 꽃이 마음에 피어나는 것을, 어찌 막을 수 있을까
첫 순간을 잊지 못하는것은 그 강렬함 때문이 아닐까?
착하디 착한 바보 옹주 금랑 난 그녀를 볼때 두근거린다.
힘들었던 과거를 딛고 성공한 퍼디는 자신을 경멸하던 제어드가 자신의 상사가 되었다는 것을 알곤 큰 충격에 휩싸이는데...
누군가를 사랑하는 것이 죄가 될 수도 있는 시대. 엇갈린 삶을 사는 가하, 유현, 그리고 휘량. 그들의 운명에 비가 내린다.
두 사람이 다시 만났을 때, 그는 완전히 다른 사람이 되어있었다.
무적요리사의 손길에 중원이 요리된다!
대륙을 관통하는 필리온, 그의 짜릿한 승부! 진정한 복수의 시작은 지금부터다!
자기 사무실을 청소하던 그녀가 자신을 황제 폐하라고 부른다. 냉혹한 황제 폐하와 "세상을 사랑하며 살자"는 모토를 가진 쿠키걸의 뜨거운 사랑이야기
세상이 준 혜택이라곤 받아본 적 없는 천애 고아인 그녀... 그런 그녀에게 찾아온 펫 세 마리와 한 남자...
화잠    
글작가 / 김경미

화잠-김경미

로맨스소설 > 역사로맨스
피우리
전체관람가
2011.03.22 | 완결
9.9/10
(참여 :8명)
리뷰 [6]
태그 [0]
 이용요금 3,500원 -> 3,150원 (10% 할인/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2권        
 

<작품 소개>
2008년 종이책 출간작입니다.


금지옥엽 공주의 와병으로 황제가 정사를 돌보지 않고 있는 명(明) 나라.

이에 황태자 주율은 좌군도독부의 주인이자 친우인 충열대장군 검우에게
선도(仙道)를 닦고 있다는 의원을 데려오라, 은밀한 명을 내렸다.

황숙인 한왕이 숨죽인 채 기회를 노리고 있는 위태로운 상황에
하루라도 빨리 황실을 안정시키기 위해 천자산으로 길을 떠난 검우는
마침내 진으로 둘러싸인 도원경 속에서 한 여인과 마주치는데…….


<작가 소개>

- 김경미

현재 대구에서 살고 있는 불량 작가입니다.
막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한 흰 목련꽃이 보이는 집에 살고 있구요.

2002년 <그린핑거>를 시작으로 <카사블랑카>, <야래향>,<노란우산>,<청애>,
<눈노을>,<매의 검>,<위험한 휴가>,<화잠>,<떼루아>, <어긋난 휴가>를 출간했습니다.

다시금 성실 작가로 돌아오기 위해 매진하고 있는 중이라,
잠시 취미 생활인 인형만들기와 십자수도 접어둔 상태입니다.

올 연말 여행을 목표로 열심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