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꽃다발
글작가 / 하영

미스 꽃다발-하영

로맨스소설 > 현대로맨스
스칼렛
전체관람가
2015.10.28 | 완결
0.0/10
(참여 :0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3,6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
 

유니폼처럼 늘 똑같은 옷차림에 빈틈없이 올린 머리,
매사 딱 부러지고 자기가 맡은 일은 정확하게 해내는
USM전자의 회장 비서 김현수.
그러나 사내에 퍼진 어이없는 소문으로 인해
회장의 큰아들 윤찬영 전무의 비서로 강등(?)당하는데,
윤 전무라면 공석인 그 자리에 도전한 모든 비서들의 눈물을 쏙 뽑았다던
악명 높은 인간이 아닌가!

“아! 그 꽃다발?”
그는 오늘 아침 커다란 꽃다발에게 인사를 받았던 걸 떠올린 모양이었다.
“꽃다발이 아니라 김현수입니다. 그냥 김 비서라고 부르시면 됩니다.”
그녀의 말을 무시한 채 찬영이 성큼 책상 앞으로 다가섰다.
“회장실 비서가 왜 내 사무실로 온 거지? 강등인가? 아니면 지원?”
눈치 하나는 빠르네.
“지원은 분명 아닙니다. 차출이라고 해 두죠.”
“강등이군. 그쪽에서 무슨 실수를 한 건가? 문제 있는 사람은 나도 싫은데.”
놀리는 건지 정색하는 건지 전혀 알 수 없는 표정이다.
이 인간이 진짜. 가뜩이나 속 복잡한데 불을 지른다!

차분한 모습 속에 용암같이 뜨거운 성정을 감춘 여자, 김현수.
매사 빈틈없고 정확하며 표정 없이 차가운 남자, 윤찬영.
갑과 을로 만난 두 사람이 만들어 가는 복잡미묘 사내 로맨스!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