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본) 미운오리 새끼 (전2권)
글작가 / 위노(이정희)

(합본) 미운오리 새끼 (전2권)-위노(이정희)

로맨스소설 > 현대로맨스
도서출판 선
전체관람가
2020.05.22 | 완결
0.0/10
(참여 :0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6,3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
 

“난 널 모두 가질 거다.”
놓아주지 않겠다 말하는 집요하게 파고드는 눈, 전에 없이 좀 무서웠다.
“지금은 아니다. 하지만 조만간에 세상이 누구나 인정하는 방식으로 널 가질 거다.”
“어째 좀 으스스 하요.”
“널 떼어 놓아야 할지도 모르니, 내가 좀 두려워져서 이럴지도.”
제마의 대답 끝에 한숨이 걸렸다.
“긍까 와 지를 떼 놓을 작정인게라? 속 시끄럽구로. 지는 복잡흔 것은 딱 질색이랑께요.”
지그시 벌컥 성질을 누르며 재옥은 나직이 투덜거렸다.
“여태 뭘 들은 거냐?”
“아, 그럼 기냥 똑 부러지게 말 허믄 될 거슬 머 한다고 고로코롬 뱅뱅돌려쌌소?”
“재옥아.”
제마가 그윽한 목소리로 착 깔아 그녀를 불렀다.
“야아, 말씀 허시쇼잉.”
가슴이 덜컥 내려앉더니 반대로 물속에서 짓눌린 공처럼 터져나갈 듯 튀어 오르는 것이다. 때가 되었다는, 더듬이가 감지한 어떤 예감 때문이었다.
“나랑 결혼해 주겠니?”
“처이 손목 잡았시믄 게임 오바지 멀 새삼스레 묻는거여, 시방.”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