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린화(黑麟花) (♥ 운향각이야기 3)
글작가 / 이지환(자작나무)

흑린화(黑麟花) (♥ 운향각이야기 3)-이지환(자작나무)

로맨스소설 > 현대로맨스
웰콘텐츠
전체관람가
2011.03.22 | 완결
10.0/10
(참여 :3명)
리뷰 [2]
태그 [0]
 이용요금 3,6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 2권
 

<작품 소개>
2008년 종이책 출간작입니다.


세상에 둘 뿐인 피붙이-할머니와 엄마를 화마로 잃어버린 정현.
오갈 데 없는 그녀에게 할머니의 손님이었던 효재가 손을 내밀었다.
그리하여 시작된 운향각에서의 심부름바치 생활.

5년여의 세월이 흘러
이제 떠날 날을 계획해보기도 하는 정현의 눈에 띈 쓰러진 남자.

심한 부상을 입은 남자를 방에 들여 간호를 했지만
정신을 차린 그는 인사도 없이 떠나버렸다.

며칠 후 그 남자가 운향각에 손님으로 와 있다는 소식을 듣고
반가운 마음에, 무사한지 궁금한 마음에 찾아간 정현에게
그는 모진 소리를 해댔다.

그렇게 마음에 커다란 가시를 박아놓고서
친구를 하자는 이 남자.

그의 말에 정현의 마음이 떨려왔다.


<운향각>

구름 속에 숨은 향기로운 집. 그렇듯이 은밀하고 비밀스러운 곳.
이 나라에서 아주 소수의 특별한 사람만이 알고 있는 곳.
그보다 더 특별한 사람만이 드나들 수 있는 집.
향기롭고 신비로운 이 집에는 아름다운 꽃이 사시사철 피어 있다.
당신이 아주 특별한 그 사람이라면, 언젠가 그 꽃들의 주인이 될 수도 있을지 모르겠다.

이 이야기는 아름다운 운향각의 일곱 꽃송이와 그 주인이 된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이다.


<작가 소개>

이지환(자작나무)

읽고 쓰는 즐거움에만 미친 사람. 다시마를 몹시 싫어하여 건져내는 사람.
한번 맺은 정이야 평생 가는 사람이라지요.

출간작_ 처녀작 <그대가 손을 내밀 때> 이후, <이혼의 조건>, <연애의 조건>, <운향각 이야기>, <화홍> 등 십여 작품을 출간하였음.

전자 출간작_ <연분홍일기>, <우독사>, <화홍 2부>외 다수.

출간 예정작_ 역사물 <황녀의 난>과 <역천>, 로터스 시리즈인 <그대에게 나마스테>, <운향각 이야기> 3話 <진주난봉가>가 기다리고 있습니다.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