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그 녀석
글작가 / 연우

수상한 그 녀석-연우

로맨스소설 > 현대로맨스
피우리
전체관람가
2023.06.20 | 완결
0.0/10
(참여 :0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10,0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 2권 3권
 

<작품 소개>

2018년 종이책 출간작입니다.


“……지금 뭐 하시는 건가요?”
“놀랐느냐? 별일 아니니 참아라.”

태영이 선망했던 유명 배우 니콜라스 존스가 알고 보니 변태?!
게다가 사극풍의 유창한 한국어를 구사한다?!

“야, 이 변태 자식아! 내 엉덩이에서 당장 손 떼!”

기대했던 만남은 뺨을 올려붙이는 것으로 끝이 났고,
태영에게 니콜라스는 변태에 수상하기 그지없는 놈으로 전락해 버린다.

그런데 그게 니콜라스와의 끝이 아니었다.

「대형 스캔들을 낼 여자를 알아봐 줘. 그 어떤 일이 닥쳐도 내게 빠지지 않을 여자로 말이야.」

여난뿐 아니라 남난에까지 시달린 니콜라스가
자신에게 관심이 없다는 이유로 태영을 계약 연애 상대로 뽑으셨단다.
그것도 그녀가 결코 거부할 수 없는 달콤한 제안까지 달고서.

별수 없이 니콜라스와의 스캔들용 계약 연애를 시작하기로 한 태영은
&quot;얼빠&quot;인 그녀의 마음을 사정없이 뒤흔드는 니콜라스의 템포에 끌려가기 시작하는데….

“……스캔들 나고 싶으냐?”
“스캔들 나서 편해질 사람은 내가 아닐 텐데요?”
“기사 바로 나오게 할 수 있다. 그런데 허락, 필요하다.”
“허락해 달란 게 이건가요?”
“허락은 이게 아니다. 다른 거다. 이거랑 다른 거 함께 할 거다.”
“…….”
“선택해라. 싫다 하면 안 할 것이다.”
가슴이 격하게 뛰기 시작했다. 태영은 그런 제 맘을 들키기 싫어 고개를 숙였다.
‘어떻게 하지, 어떻게 해…….’
“계약 위반이 어느 정도인지 감이 오지 않으니까, 아주 조금만 해 보는 거로 하죠. 그 후에 선택할게요.”
“그러면 조금만 하겠다!”


<작가 소개>

- 연우

출간작
종이책
나를 봐주세요.
위험한 매혹
군왕의 비
그들만의 은밀한 사정
달콤살벌한 그 녀석
잔인한 중독

전자책
차가운 노을
나를 봐주세요
위험한 매혹
험난한 연애
밀애(密愛)
그들만의 은밀한 사정(그녀와 그의 은밀한 사정, 증보판)
그녀와 그의 은밀한 사정
군왕의 비
치명적 매혹
달콤 살벌한 그의 집
밀애(密愛)
검은 꽃이 피다
위험한 매혹(치명적 매혹, 개정판)
그들만의 은밀한 사정(그녀와 그의 은밀한 사정, 증보판)
험난한 연애
달콤살벌한 그 녀석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